메뉴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소식

학비노조의 소식을 알려드립니다.

로케이션 네비게이션

주요소식

"극한직업" "골병들어 죽겠다" 급식실 배치기준 햐향하라! "극한직업" "골병들어 죽겠다" 급식실 배치기준 햐향하라! 전국학교비정규직노동조합과 서비스연맹은 지난 28일(수) 세종시 교육부 청사 앞에서 "전국학교비정규직 급식실 노동자 건강권 쟁취 결의대회'를 열고 노동자들이 열악한 작업환경으로 인해 더 이상 직업성 암(폐암) 사망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교육부 장관의 책임있는 행정을 촉구하였다. 김광창 서비스연맹 사무처장은 대회사를 통해 "방학 중 생계대책은 비용의 문제가 아니라 생존권의 문제"라며 교육부와 교육청이 해결에 나서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 투쟁에 서비스연맹에 함께 할 것이라며 "학교비정규직노동조합 투쟁에 힘입어 모든 서비스 노동자들이 건강한 일자리를 마련하는 데 항상 함께 투쟁할 것"이라고 밝혔다. 투쟁사로 이어진 박미향 학비노조 위원장은 학교 급식실은 "제멋대로, 주먹구구로 정해진 배치기준으로 학교비정규직노동자들은 골병으로, 죽음으로 내몰리고 있다"며 "후드, 공조기가 안된다는 노동자들의 요구에도 3년이 지나서야 바꿔주는 이 처참하고 암단한 급식노동자의 현실"을 정부와 국회의원 그 누구도 대변해주지 않고 있다며 분통을 터트렸다. 이어 "배치기준 투쟁에 전면적으로 나설 것을 결심했"다며 배치기준 하양 투쟁 승리로 만들겠다고 다짐했다. 급식실 후드 공조기 전수조사 요구 배치기준 하향 투쟁 전면적으로 나설 것 학비노조 각 지부장들의 투쟁사가 이어졌다. 지연옥 울산지부장은 "급식노동자가 더이상 아프지 않게 17개 배치기준을 낮춰 노동강도를 낮추고 교육부 교육청이 책임있게 나서기를 촉구"했으며, 박재경 강원지부장은 방학중 청소일 확대와 법적 의무 교육과 연수를 방학 때 받을 수 있도록 확대, 유치원 초등돌봄 등 방학 때 나오는 학생들을 위해 급식노동자가 고유업무를 할 것을 요구했다. 이영남 충남지부장은 "산업안전 교육이 안착되도록 관련한 메뉴얼을 마련해 지침을 내리고 안전하고 행복한 학교를 위해 노동존중 세상의 본보기가 교육부가 되어야 할 것"이라고 말했으며, 이영주 대전지부장은 "조리시 발생하는 모든 유해물질로부터 안전"하고자 하며 "후드 공조기의 성능기준을 마련하고 전수조사를 실시"할 것을 요구했다. 노동자들은 살기 위해 일하는 것이지, 죽고싶어 일하는 것이 아니다. 안전하게 일하고 싶다는 가장 기본적인 권리, 노동자의 건강권을 교육부를 포함한 국가가 책임져야 할 것이다. 마지막으로 이미선 서울지부장이 요구안을 낭독하고, 교육부 청사 담벼락에 우리들의 요구를 담은 현수막을 걸고 결의대회를 마무리 하였다. 1. 국립학교 산업안전보건위원회 설치하고, 산업안전보건교육 실시하라! 2. 급식실 직업암 문제와 공기질 실태조사를 즉각 실시하라! 3. 배치기준 하향하고 급식실 근골격계질환 예방하라! 4. 방중 비근무자 생계대책 바련하라! 이 날 결의대회는 코로나 방역수칙에 맞게 진행되었다.
  • 관리자
  • 383
  • 2021.04.29
2021년 학비노조, 이렇게 투쟁합니다! 사진
2021년 학비노조, 이렇게 투쟁합니다!  
  • 관리자
  • 2,285
  • 2021.04.15
2021 전국상근간부수련회 개최 사진
2021 전국상근간부수련회 개최  
  • 관리자
  • 430
  • 2021.04.12
급식실 폐암 사망 산재 최초 승인! 사진
급식실 폐암 사망 산재 최초 승인! 지난 2021년 2월 24일, 2017년 4월28일 경기도교육청 수원권선중학교에서 근무하던 조합원 A씨 폐암말기 3기 판정을 받은 후 만 4년만에 폐암 업무상 질병 승인을 받았다. 공조기와 후드가 제대로 작동하지 않아 개선을 요구하였으나 1년 넘게 방치하다 결국 사망까지 이르렀다. 같은 학교 조합원 b씨는 뇌출혈 판정을 받고 최경색으로 인한 부분마비까지 왔고, 다른 동료 근로자들 역시 근무중 어지럼증을 호소하며 쓰러지기까지 했다. 교육당국은 공기질 전수조사와 재발방지 대책을 요구했음에도 묵묵부답이며, 사망한 조합원에게 교육청 학교 관계자 그 누구도 조문조차 가지 않았다. 이에 전국학교비정규직노동조합은 이 사건을 제2의 삼성전자 백혈병 산업재해 사건이라고 규정하며,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을 비롯한 전국 16개 시도교육감을 규탄한다. 이번 사건을 계기로 급식실 산업재해 현황과 교육부를 비롯한 전국 17개 교육청의 무책임한 안전불감증과 문제점에 대해서 폭로해내고 현장 안전을 위해 투쟁할 것이다.  
  • 관리자
  • 644
  • 2021.04.06
비정규직 철폐, 10년의 큰 걸음 우리가 가면 길이 된다! 사진
비정규직 철폐, 10년의 큰 걸음 우리가 가면 길이 된다!  학비노조 창립 10주년 기념식 열어 - "노동조합 강화, 민주노총 강화, 노동자 진보집권으로 도약하자" 전국학교비정규직노동조합(위원장 박미향, 이하 학비노조)은 창립 10주년(2011.4.2 창립)을 맞아 지난 4월 2일 서울 페럼타워 페럼홀에서 ‘전국학교비정규직노동조합 창립 10주년 기념식’을 열었다. 이 날 기념식은 17개 지부 지부장과 양경수 민주노총 위원장, 강규혁 서비스연맹 위원장, 김재연 진보당 상임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 방역지침을 준수하며 진행되었다. 행사는 ‘학비TV’유튜브를 통해 생중계되기도 했다. 박미향 학비노조 위원장은 기념사를 통해 “쟁취 또 쟁취하며 해마다 승리하는 역사를 만들어 왔다”며 지난 10년의 투쟁과 성과를 이야기 했다. 그리고, 앞으로의 비전으로 “노동조합 강화, 민주노총 강화, 노동자 진보집권으로 학교에 유령에서 학교의 주체로 나서왔던 지난 10년을 돌아보며 이제 우리는 세상의 주체로 다시 한번 도약할 것”이라고 밝혔다. 양경수 민주노총 위원장은 축사를 통해 “우리가 걸어온 길이 역사였다. 이제 학비노조는 한국사회에서 가장 강력한 비정규직노동조합이 되었다.”며 학비노조의 지난 10년을 되새기고 “그만큼 책임도 뒤따른다. 동지들의 결심의 크기와 깊이만큼 한국사회에서 비정규직노동자들의 삶은 바뀌어 나갈 것이다. 과거를 뿌듯하게 돌아보고, 아름찬 미래를 함께 만들어 가자”며 앞으로도 투쟁을 계속 이어가자고 호소했다. 강규혁 서비스연맹 위원장은 “허허벌판에서 우리는 역사를 만들어 왔다. 지난 10년을 자축하는 소중한 날이었으면 좋겠다.”며 축하의 인사를 건내고, “교육공무직법을 만들어내서 매번 삭발과 단식을 근본적으로 끊어내는 과제가 남아있다. 학비노조가 수많은 비정규직노동자들에게 희망을 주어야 한다. 존경받는 조직으로 거듭나야 한다.”고 당부의 말도 잊지 않았다. 김재연 진보당 상임대표는 “지난 10년 열악한 처우와 공고한 편견을 극복하기 위해 내딛었던 조합원들의 피, 땀, 눈물이 승리를 만들어 온 과정이었다”며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학비노조가 걸어온 길은 노동자 직접정치를 발전시켜온 위대한 역사였다. 진보당은 학비노조와 하나의 호흡으로 학교의 주인이자 정치의 주인으로 우뚝서는 날로 나아갈 것이다.”고 약속했다. 코로나 방역지침으로 함께하지 못한 교육감들의 축사와 이윤희 전국교육공무직본부 본부장, 박석운 한국진보연대 공동대표, 전희영 전교조 위원장, 전호일 공무원노조 위원장 등의 영상 축사가 이어졌다. 유은혜 교육부장관도 축전을 보내왔다. 이어 학비노조의 시작부터 지금까지 지난 10년간 노동조합 발전에 크게 공헌한 분들에게 공로상을 수여하였으며, ‘잊지말자 500원’(교육청은 임금협약에 비정규직 차별해소 방향에서 근속수당 인상하기로 합의했으나 2019년 집단교섭에서 500원 인상안을 제시했다)이라는 ‘사회연대기금’를 마련해 서비스연맹 투쟁사업장에 전달한 소식도 전했다. 앞으로도 연대투쟁을 더 열심히 하겠다는 각오의 표현이었다. 이어진 기념공연과 지난 10년의 역사를 담은 뮤지컬은 참석자들의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 냈다. 또한 ‘분홍이’이라는 캐릭터를 선보여 앞으로 학비노조를 대내외적으로 알리고 홍보하는데 앞장설 홍보대사로 위촉하기도 했다. ‘우리가 가면 길이 된다’에 맞추어 참석자들과 함께 지난 10년의 투쟁과 성과를 이어 앞으로도 비정규직 완전 철폐로 나아가는 길을 만을고, 같이 걸어가겠다는 결의를 다지는 퍼포먼스를 진행하며 모두가 힘과 마음을 모았다. 마지막으로 ‘학비노조 진군가’를 힘차게 부르며 기념식을 마무리했다.  
  • 관리자
  • 572
  • 2021.04.05
탑버튼
학교비정규직 연대의 노래

ALL MENU

닫기
닫기